윤대통령, '나토 정상회의' 출국···3박5일 다자 외교무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27 17:3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나토 정상회의
[오픈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리는 나토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27일 오후 출국한다.

윤 대통령의 취임 후 첫 해외 순방이자 우리나라 대통령으로서 처음 나토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이번 회의에서 우리나라는 아시아·태평양 파트너국으로 초청됐다.

윤 대통령은 3박 5일간 나토 정상회의 행사를 비롯해 양자회담 등 14건의 외교일정을 소화한다.

먼저, 현지시간으로 28일 오후 한-핀란드 정상회담으로 공식 일정을 시작한다. 이후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과 면담한 다음, 마드리드궁에서 스페인 국왕과 왕비가 주최하는 환영 갈라 만찬에 부인 김건희 여사와 참석할 예정이다.

29일에는 스페인 국왕 펠리페 6세와 면담한다. 이어 네덜란드, 폴란드, 덴마크와 잇따라 정상회담을 할 계획이다.

29일 오후 한미일 정상회담도 4년 9개월 만에 개최된다.

한미일 정상은 북한 비핵화 의지를 거듭 확인하고 대응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관심을 모았던 한일 양자회담은 열리지 않을 가능성이 높다.

대통령실 고위관계자는 다만, 한일 정상이 나토 정상회의와 한미일 정상회담 등 최소 세 차례 이상 회동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서 30일 윤 대통령은 체코, 영국과 정상회담을 잇따라 열고 원자력 협력 등을 논의한다.

스페인 경제인들과 오찬 간담회를 열고 세일즈 외교에도 나선다.

한편 이번 순방에 동행하는 김건희 여사는 나토 정상회의 계기에 열리는 배우자 세션 등에 참석할 예정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윤대통령, '나토 정상회의' 출국···3박5일 다자 외교무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