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페이, 교보·삼성·한화생명 참여…27일부터 서비스 출시
  • 7월에 펫보험 및 여행자보험 출시 계획…사업자간 협의 진행 중

(오픈뉴스=opennews)

 

앞으로 저축보험도 플랫폼 보험 비교추천서비스를 통해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다. 


금융위원회는 네이버페이와 교보생명, 삼성생명, 한화생명 등 3개 생명보험사가 참여한 가운데, 이같은 서비스를 27일부터 출시한다고 밝혔다. 


또한 펫보험과 여행자보험 비교·추천서비스도 혁신금융사업자 부가조건 심사 등을 거쳐 오는 7월 중순(잠정) 출시를 목표로 사업자간 협의 중이다. 

 

20240627_05_네이버페이_저축보험1.jpg

 

한편 플랫폼 보험상품 비교추천 서비스는 지난해 7월 혁신금융서비스 사업자로 지정된 11개 핀테크사가 운영하는 플랫폼으로, 여러 보험회사의 온라인 보험상품을 비교해주고 적합한 보험상품을 추천해 준다. 


저축보험은 보험과 저축의 목적을 동시에 충족시킬 수 있는 상품으로, 보장사고 발생 때 보험금을 지급받을 수 있고 보험사 공시이율을 연 복리로 적용해 만기 때 목돈을 마련할 수도 있다. 


또한 만기 때 계약자 적립금은 소비자 선택에 따라 일시금으로 수령하거나 노후준비가 필요한 경우 특약을 통해 연금으로 전환할 수 있으며, 일정요건 충족시 세제혜택도 부여된다.


이에 혁신금융사업서비스를 통해 운영할 수 있는 보험상품 6개군 중에서 먼저 혁신금융사업자 부가조건 심사를 마친 저축보험을 27일에 출시했다. 


이를 통해 소비자들은 환급률이나 보험료 납입기간 등 다양한 기준으로 여러 보험상품을 손쉽게 비교할 수 있으며 본인에게 적합한 상품을 추천받을 수 있다. 


참고로 저축보험 비교·추천서비스의 경우 참여하는 3개 보험사 모두 자사 홈페이지에서 제공하는 보험상품 가격과 보험 비교·추천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보험상품 가격을 동일하게 설정했다.


펫보험은 카카오페이와 3개 손보사가 서비스 출시를 위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이 보험은 반려견과 반려묘의 보험상품을 간편하게 비교할 수 있으며, 갱신형 상품과 재가입형 상품을 함께 비교해 소비자가 본인의 반려동물에 따라 적합한 상품을 선택해 가입할 수 있다.


여행자보험은 네이버페이와 8개 손보사가 협의를 추진하고 있는데, 여행자보험은 주로 가입하는 14개 담보를 보장한다. 


14개 담보에 대해 일부 담보만 선택하거나 보장금액을 변경해 소비자 스스로 최적 보험상품을 설계한 뒤 해당조건으로 보험료를 간편하게 비교할 수 있다.


한편 금융위는 보험 비교·추천서비스 출시 이후 5개월 동안 많은 소비자가 플랫폼 보험상품 비교·추천서비스를 방문 또는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370여만 명의 소비자가 보험 비교·추천 서비스 페이지에 방문해 49만여 명이 비교·추천서비스를 이용했으며, 보험사로 이동해 실제 보험계약을 체결한 건수는 4만 6000여 건이다.


특히 소비자들의 보험 비교·추천서비스 이용경험 축적, 다양한 후속상품 출시로 인한 연계효과 등을 고려하면 보험 비교·추천서비스의 활용도는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소비자들이 보험 비교·추천서비스를 통해 저렴하거나 상품조건이 보다 적합한 보험사로 변경하는 사례가 나타나고 있는 만큼 비교·추천서비스가 보험사 간 경쟁을 촉진하고 보험료 절감 동력으로도 작용할 것으로 기대된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금융위, "네이버에서 저축보험 비교·추천…간편하게 가입 가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