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의의 프라이팬 들고 화해의 마법 부린다!
[사진 제공 : 베이스스토리, 아이오케이, SLL]
[오픈뉴스] 어른들의 막싸움을 중재할 히어로 한선화가 출동한다.

오늘(12일) 첫 방송될 JTBC 새 수목드라마 ‘놀아주는 여자’(극본 나경/ 연출 김영환, 김우현/ 제작 베이스스토리, 아이오케이, SLL)에서는 키즈 크리에이터 고은하(한선화 분)가 아이들이 보는 앞에서 유치 찬란하게 싸우는 어른들의 싸움을 잠재우기 위한 미니 언니의 필살기를 꺼내 든다.

극 중 고은하는 세상 모든 어린이가 행복하길 바라는 목표를 가진 키즈 크리에이터로 아이들과 함께 뛰어놀 수 있는 야외 행사나 축제에도 꼬박꼬박 참여하고 있다.

특히 고은하가 방문한 키즈 푸드 페스티벌에 서지환(엄태구 분)이 운영하는 육가공업체 목마른 사슴 직원들도 키즈 소시지 홍보를 위해 참여한다. 그러나 예상치 못한 다툼이 벌어지면서 현장은 아수라장이 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때아닌 소란이 일어난 키즈 푸드 페스티벌의 생생한 풍경이 담겨 있다. 목마른 사슴 직원들 곽재수(양현민 분), 양홍기(문동혁 분), 이동희(재찬 분)가 한 남성과 멱살잡이를 하고 있는 것.

이를 지켜보는 고은하의 표정 역시 심각해 보인다. 고은하는 하던 놀이도 멈추고 놀란 아이를 품에 안아 달래고 있어 대체 이 페스티벌에서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인지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상황.

보다 못한 고은하는 상황을 중재할 기막힌 묘수를 고안해 내고 프라이팬 하나를 든 채 싸움판에 뛰어든다. 아이들의 동심은 지키고 어른들의 수치심을 자극하는 이 묘수로 인해 현장의 모든 시선이 고은하에게 쏠린다.

뒤늦게 소식을 듣고 현장에 달려온 대표 서지환의 얼굴에는 자신이 오기 전에 상황을 일단락시킨 사람이 누군지에 대한 호기심이 서려 있다.

과연 싸움을 멈추지 않고는 못 배길 고은하만의 화해 비법은 무엇일지, 키즈 푸드 페스티벌에서 서지환과 고은하가 마주칠 수 있을지 ‘놀아주는 여자’ 첫 방송이 기다려진다.

엉망진창이 된 페스티벌 현장을 단숨에 정리할 미니 언니 한선화의 활약은 오늘(12일) 저녁 8시 50분에 첫 방송될 JTBC 새 수목드라마 ‘놀아주는 여자’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놀아주는 여자' 한선화, 어른들의 막싸움 중재할 히어로 등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