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제공: 몬스터유니온, 판타지오]
[오픈뉴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환상연가’ 홍예지의 변화무쌍한 첫 스틸이 공개됐다.

갑진년 새해 안방극장의 포문을 힘차게 열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환상연가’(극본 윤경아 / 연출 이정섭 / 제작 몬스터유니온, 판타지오)는 상반된 두 인격을 가진 남자와 그 남자를 사랑한 여자, 풋풋한 사랑과 지독한 집착을 넘나드는 판타지 사극 로맨스로 동명의 인기 웹툰이 원작이다.

22일 공개된 첫 스틸 속 홍예지는 비주얼만으로도 캐릭터의 다채로운 면모를 표현해 시선을 모은다. 몰락한 왕조의 왕손으로서 복수의 기회를 엿보는 자객부터 위험한 사랑 앞에 내던져진 후궁까지 팔색조 매력을 그대로 담아냈다.

홍예지는 극 중 연풍학의 외동딸 ‘연월’로 분한다. 연월은 가문을 잃은 후 자객집단 ‘바람칼’의 단원 ‘계라’로 살아오다 어느 날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태자의 후궁 ‘은효비’가 되어 혼란을 겪는 인물이다.

강인하면서도 순수하고, 솔직하면서도 다정다감한 성격의 소유자인 연월을 자신만의 색채로 그려낼 홍예지의 열연이 기대된다.

또한 멸문지화 아픔을 겪은 연월이 태자와 복잡하게 얽히고설킨 관계를 어떻게 풀어갈지도 궁금해지는 대목.

연월과 운명의 장난처럼 사랑에 빠지게 되는 태자는 하나의 몸에 두 인격을 지닌 다중인격자로 각각 총명한 ‘사조 현’과 퇴폐적인 ‘악희’, 정반대의 두 인격을 연기하는 박지훈과의 신선한 호흡에도 관심이 집중된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환상연가’는 ‘오! 삼광빌라!’, ‘열여덟의 순간’, ‘완벽한 아내’ 등 많은 작품들을 통해 탄탄한 대본력을 보여준 윤경아 작가와 ‘달리와 감자탕’, ‘단 하나의 사랑’, ‘7일의 왕비’, ‘힐러’ 등 감각적인 연출로 정평이 나 있는 이정섭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환상연가’는 ‘혼례대첩’ 후속작으로 내년 1월 첫 방송 예정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환상연가' 몰락한 왕조의 후손 ‘연월’ 役 홍예지, 변화무쌍 첫 스틸 공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